‘낮과 밤’ 남궁민, 살인범 이어 이번엔 시한부! '휘몰아쳤다'

[스테이지뉴스]김주현PD | 기사입력 2020/12/16 [10:58]

 

 

진짜 반전은 지금부터다. ‘낮과 밤’에서 살인을 자백한 남궁민이 언제 사망할 지 모르는 시한부라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또 한번 파격적인 전개가 펼쳐졌다.

 

지난 15일(화)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연출 김정현/ 극본 신유담/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스토리바인픽쳐스㈜) 6회에서는 도정우(남궁민 분)가 연쇄 예고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경찰에 체포를 당하며 모두를 경악케 했다. 이에 더해 하얀밤 마을에서 어린아이들을 대상으로 끔찍한 인체실험이 벌어졌다는 사실과 함께 도정우와 제이미(이청아 분) 또한 인체실험의 피해자였다는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안겼다. 매회 한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파격적인 전개가 휘몰아쳤다.

 

이에 낮과 밤’ 6회 시청률은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5.1%, 최고 6,6%, 전국 가구 기준 평균 4.4%, 최고 5.6%을 기록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은 수도권 평균 2.5%, 최고 3.2%, 전국 평균 2.1%, 최고 2.7%를 차지, 수도권과 전국 모두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1위를 기록하며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케이블, IPTV, 위성 통합한 유료플랫폼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도정우는 손민호(최진호 분)를 공격하다 현장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이후 도정우의 자백으로 드러난 하얀밤 마을의 실체는 충격 그 이상이었다. 도정우는 자신이 하얀밤 마을에서 태어났으며 겉으로는 자선 단체처럼 보였던 마을의 실상은 커다란 하나의 실험실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곳에서 아이들이 인체실험을 당했고 실험의 후유증으로 수많은 아이들이 목숨을 잃었으며 자신 또한 인체실험을 당한 아이 중 하나라고 고백했다. 실험의 결과로 남다른 지능을 갖게 됐고 이에 자각몽을 이용해 예고 살인을 벌였다는 사실까지 밝히며 연쇄 예고 살인사건의 전말을 자백했다.

 

하지만 공혜원(김설현 분)은 의문을 품었다. 자백 과정에서 도정우가 하얀밤 마을의 실체를 알리자, 더 이상의 진실이 밝혀지는 것을 꺼려한 경찰 수뇌부는 특수팀이 수사에서 손을 떼도록 지시했다. 그리고 경찰의 수사권을 모두 검찰에 넘겼다. 이 같은 상황에서도 공혜원은 도정우를 향한 믿음을 버리지 않고 그가 말하지 않은 비밀이 있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그런가 하면 제이미의 뇌수술 역시 도정우가 벌인 일이라는 사실이 드러났다. 하얀밤 마을에서 살아남은 대부분의 아이들이 뇌질환을 앓다 스스로 목숨을 끊는 등 같은 후유증이 발견된 바, 도정우가 제이미의 뇌병변을 치료하기 위해 그를 납치했던 것. 제이미는 뇌수술 이후 과거의 혼란스러운 기억이 더욱 선명해지고 있었고, 하얀밤 마을 참사를 일으킨 주범이 자신일 수 있다는 사실에 괴로워했다. 이에 구치소에 도정우를 찾아간 제이미는 참사의 진실을 물었으나 도정우는 뭔가를 숨기는 듯한 모습으로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공혜원의 아버지 공일도(김창완 분)가 현재까지도 인체실험을 이어가고 있다는 정황이 드러나 충격을 안겼다. 공일도가 비밀리에 들어선 연구소 내부에 누워있는 아이들이 포착된 것.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백야재단과 비밀 연구소 사이 모종의 관계도 드러났다. 더욱이 도정우는 백야재단의 뒤를 캐려하고 반대로 재단은 도정우를 손에 넣으려는 의도를 내비쳐 호기심과 긴장감을 동시에 끌어올렸다.

 

그런 가운데 엔딩에서 또 한번 쇼킹한 전개가 펼쳐졌다. 검찰의 조사를 받기 위해 송치된 도정우가 돌연 쓰러졌고, 뇌동맥박리가 언제 일어날지 알 수 없는 시한부였음이 드러난 것. 이로 인해 구속 집행 정지됐고 도정우는 병원으로 긴급 후송됐다. 특히 “아직 그 어떤 것도 끝나지 않았다”는 제이미의 내레이션 위로 의미심장하게 눈을 번쩍 뜨는 도정우의 모습이 비춰지며 새로운 국면을 예고했다. 이에 도정우의 진짜 의도가 무엇인지, 그가 설계한 판이 어디까지일지 향후 전개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처럼 이날 남궁민은 선과 악의 경계에 선 미스터리한 존재감을 뽐내며 그의 속내에 궁금증을 치솟게 했다. 이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서는 “연기의 신 남궁민! 오늘 60분내내 심장이 심장이 요동쳤어요”, “엔딩에서 눈 번쩍 뜰 때는 전율까지 느껴졌다”, “오늘 역대급! 최애드라마 등극했어요”, “시한부라니 상상초월! 6회만에 이렇게 많이 풀려도 되는 겁니까. 그야말로 미친 전개네요”, "남궁민과 이청아 서사는 생각보다 더욱 깊은 듯", "이청아 딕션 너무 좋아"등 폭발적인 반응이 쏟아졌다.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 매주 월화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tvN 낮과 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