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인천시] 2021 아시아·태평양지역 지속가능발전 심포지엄 온라인 개최

- 인천시~행안부~유엔 공동주최, 92개국 관계자 참여, 디지털혁신 주제

PDjason | 기사입력 2021/11/17 [10:45]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은 행안부, 유엔거버넌스센터(UNPOG)와 공동으로 ‘2021년 제5회 UNPOG 리저널 심포지엄’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고 밝혔다.

 

올해 5번째를 맞는 이번 심포지엄은 “더 나은 재건과 지속가능 개발목표이행 가속화를 위한 효과적인 거버넌스 및 디지털 전환”의 주제로 11월 18일(목)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특히 16일 개회식에는 박남춘  인천시장을 비롯해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류전민(Liu Zhenmin) 유엔 경제사회처 사무차장, 반기문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 의장, 리잔 이 페란테 칼리나 (Lizan E. Perante-Calina) 필리핀 행정학회 회장이 참여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효과적이며 지속발전 가능한 공공기관 및 디지털 정부와 코로나 이후 혁신 등이 중점적으로 논의된다. 전문가, 학계인사, 민간기구 대표 등 92개국 500여 명의 국내외 인사가 참여해 효과적 민관 협력 체계 구축과 디지털혁신을 달성하기 위한 구체적인 행동계획 및 실천방안을 각 세션별로 논의 될 예정이다.

 

유엔거버넌스센터(UNPOG)는 2017년 10월 송도에 개소한 유엔본부 산하기구로 개발도상국의 행정역량 개발지원, SDGs 이행지원을 위한 정책분석 및 연구 활동 등을 수행하고 있으며 국제기구가 집적되어 있는 G타워에 소재하고 있다.

 

개회사에서 박남춘 시장은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심보균 유엔거버넌스센터원장, 반기문 前 UN 사무총장 등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이어“인천시는 유엔거버넌스센터(UNPOG)가 추구하는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을 위해 ‘인천형 뉴딜’, ‘친환경 자원순환 시스템 구축’ 등의 미래 정책을 추진해 나가고 있고, 이 과정에서 인천에 위치한 15개 국제기구들과의 협력 또한 더욱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이들 국제기구에 대한 폭넓은 지원을 통해 전 세계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함께 이뤄나가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튜브가이드 <스테이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지역Local 많이 본 기사